XETOWN

분수 광장

특정한 주제 없이 자유로운 이야기를 나눌 수 있습니다.
조회 수 107 추천 수 1 댓글 4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댓글로 가기 인쇄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Extra Form

알 권리와 프라이버시는 항상 상충하는 것 같습니다.

 

게시자 입장에서는 내 글을 누가 읽었는지? 내 댓글을 확인했는지 알고 싶어하지만,

반대로 다른 사용자 입장에서는 내가 읽었는 지를 알리고 싶지 않기도 하지요..

 

XE타운에서도 코노리님께서 개발하신 게시글 읽은이 표시 애드온? 과 댓글 읽음표시...애드온을 개발하시고,

적용하셨지만, 지금은 게시글 읽은이 표시 애드온은 내린 이유가 아무래도 위와 같은 상충으로 인해 내린 게 아닌가 싶습니다.

 

사실 처음엔 누가 읽었는지 표시되는 것이 작성자 입장에서는 참 좋겠다! 라는 생각을 했었습니다만,

어느 순간 왠지 읽은 사람에 표시 되었을 경우 댓글을 달지 않으면 안될 것 같은... 의무감에 사로잡혔습니다.

 

그래서 그런지, 로그인을 하지 않은 채 글을 확인하는 경우가 자주 발생했지요..!

 

지금은 그런 장치들이 없어져서 맘 편히 봅니다만..ㅎㅎ

 

그런 이유로 제 사이트의 경우도 게시글 읽은 표시는 물론, 댓글 읽음 표시 애드온 까지 사용을 중지하였습니다.

뭔가 사용자로 하여금 부담감을 주면 오히려 커뮤니티 활성화에 부정적 반응이 발생하는 것 같아서요!

무엇보다.. 운영자인 저조차도.. 로그인을 안해버리고 확인하는 습관이 생겨버려서.....

 

 

오랜만에 뜬금 없는 소리로 분수 광장에 이야기를 풀어보았습니다~

글쓴이 하늘희

profile

평범한 인간에게는 관심이 없습니다.

이 중에 우주인, 미래인, 초능력자가 있다면, 제게 와주세요. 이상!

  • profile
    제이엔지 2017.01.10 08:30:08

    하늘희님 오랫만에 만나서 반갑네요.
    게시글 읽은이 표시 그게 있어서 전 좋았는데
    나중엔 사라져서 좀 아쉬웠어요.
    만일 표시가 되는거 원치 않으면 그냥 로그인 안하고
    글을 보면 되니까 그냥 두어도 되지 않았을까 싶기도 해요.
    글 읽은 사람들 프로필 이미지들
    볼때마다 재밌고 정겹게 느껴져서
    전 그게 다시 부활했으면 하는 생각이 들어요.
    하지만 많은 사람들이 원치 않으면 어쩔 수 없다는 생각이 드네요.

    그런 장치가 없어야 편하다고 느끼는 사람들도 있겠지만 

    누가 읽었는지 궁금해 하는 사람들도 많을꺼라는 생각이 들어요.

    하늘희님은 그게 없어져서 편하신가봐요. 나름 충분히 이해하고 있고

    그게 각각 장단점이 있다 싶어요. 

     

  • profile
    하늘희 2017.01.11 12:29:16
    네 그래서 항상 두가지가 상충되는 것 같아요.

    사실 작성자 입장에서는 있기를 바라죠ㅕ ㅎㅎ 저도 제가 글을 작성했을 때는 누가 읽었을까? 궁금하긴 합니다.
  • profile
    다이오니 2017.01.11 00:23:09
    저는 평소엔 읽은 사람 목록 표시되어도 댓글을 쓰던 안쓰던 큰 상관은 없어서 다시 생겼으면 하는 사람입니다.
    근데, 만약 누군가 저를 타켓으로 질문을 올리고 저는 답변하고 싶지 않을 때 그땐 저도 비로그인 상태로 보게될것 같아요. ㅋㅋㅋ
  • profile
    하늘희 2017.01.11 12:28:43
    뭐 없어진 목적이 그 목적인지는 모르겠지만요 ㅎㅎ 그냥 추정해보았습니다.

List of Articles
번호 분류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화제의 글 자랑해요 슬슬 다시 만지작 거리네요. 13 file 날아라 2017.04.21 164
화제의 글 자유 무료 레이아웃 배포하고 있습니다. ^^ 놀러오세요. 27 xelayout 2017.04.13 434
화제의 글 이슈/토론 XE파편화??? 19 람보 2017.04.19 244
4443 자랑해요 드디어 타운분들에게 도움을 받고 애플리케이션을 만들었습니다! 7 file 낙타 2017.01.12 186
4442 자유 저는 중학생 때 xe를 입문했네요~ 여러분은 언제 입문하셨나요? 7 가시밭 2017.01.12 134
4441 자유 안녕하세요. 반갑습니다. 5 rurrurdl 2017.01.11 50
4440 자유 어렵긴하지만 재미있네요~! 10 떡보의하루 2017.01.11 119
4439 자랑해요 자랑글(??) XE 포인트랑 RPG MV 연동하는 시스템 구입했네요. ^^ 12 가시밭 2017.01.11 180
4438 유머/엽기 그래픽 카드 반품한 이유 10 file 아파치 2017.01.11 198
4437 자유 랩업 임박 10 file 보고하비 2017.01.11 87
4436 자유 엑스이타운에서 처음으로 메갈을 들었어요 18 file 제이엔지 2017.01.11 174
4435 자유 지난 주말에 요즘 핫한 "너의 이름은" 영화를 보았습니다. 10 file 하늘희 2017.01.11 107
4434 자유 오바마의 소탈한 모습들 11 file 솔파도 2017.01.11 104
4433 자유 작년을 돌이켜 보면 메갈덕을 많이 봤던거 같습니다. 5 DoorWeb 2017.01.11 131
4432 자유 출석하는 순간 13 file 제이엔지 2017.01.11 113
4431 자유 타운 SSL 인증서가 Let's Encrypt 로 바꼈네요! 11 다이오니 2017.01.11 174
4430 자유 매일 출석.... 14 아파치 2017.01.11 55
4429 자유 출석 하기 정말 힘드네요 ㅎㅎ 4 구미호 2017.01.11 40
4428 유머/엽기 조윤선처럼... 2 file 구미호 2017.01.10 138
4427 자유 XE 포인트 마켓 한번 구입후 일정 기간이 지나면 다시 구매를 ... 10 구미호 2017.01.10 126
4426 하소연 라이믹스를 설치했는데..... 7 현님v 2017.01.10 253
4425 이슈/토론 스크랩 기능에 대해서 7 socialskyo 2017.01.10 88
» 자유 알권리와 프라이버시.. 4 하늘희 2017.01.10 107
Board Pagination Prev 1 ... 29 30 31 32 33 34 35 36 37 38 ... 256 Next
/ 256
위로
서버에 요청 중입니다. 잠시만 기다려 주십시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