XETOWN

분수 광장

특정한 주제 없이 자유로운 이야기를 나눌 수 있습니다.
조회 수 108 추천 수 0 댓글 7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댓글로 가기 인쇄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오늘은 아니고 며칠 전에 보고 왔는데 이제야 관람기(?)를 쓰네요.

스포일러 없습니다.

 

넷플릭스의 지원으로 제작된 봉준호 감독의 신작입니다.

알려진 대로 대형 멀티플렉스 3사가 모두 상영을 거부하는 바람에 (나쁜넘들....)

독립영화관에서만 관람이 가능한데요...

 

대전에는 평일 저녁에 상영하는 곳이 한 군데도 없어서 ㅜㅜ

장마비를 뚫고 청주에 있는 SFX시네마까지 가서 보고 왔습니다.

 

대략의 느낌은 감독의 전작인 <괴물>과 <설국열차>를 적당히 조합해서 (틸다 스윈튼은 언제나 악당 역할만 하네요)

어린 친구들을 위해 좀더 아기자기하게 포장해 놓은 듯한......?

슈퍼돼지 옥자는 돼지라기보다는 뭔가 무민의 실사판을 보는 것 같았어요. 귀엽더군요 ㅋㅋ

 

설국열차와 마찬가지로 심하게 오버하는 캐릭터들이 많습니다.

틸다 스윈튼, 제이크 질렌할, 동물보호단체 모두 현실감은 영 아니올시다이지만 그거야 뭐 이 감독의 컨셉이니까요.

심각한 영화라기보다는 패러디라고 생각하고 보면 재밌어요.

가끔은 깨방정 패러디가 진지한 다큐보다 더 효과적으로 메시지를 전달할 수 있으니까요.

그래도 나름 동물과 어린이의 우정을 소재로 한 가족영화라는 장르에 한 발은 걸치고 있는 영화다 보니

프리윌리, 빙고, 머나먼 여정, 아름다운 비행 등 90년대에 많이 나왔던 훈훈한 가족영화가 문득 그리워지기도 해요.

요즘은 그런 분위기의 영화가 더이상 나오지 않네요.

 

동물을 도살하여 고기로 포장하는 과정을 (어린 친구들에게 너무 큰 충격을 주지 않는 범위 내에서) 꽤 적나라하게

표현하는 영화다 보니, 비위가 약한 분들은 이 영화를 보고 나서 고기를 못 먹겠다고 하기도 하던데

저는 원래 육식곰이라 그런지 ㅡ.ㅡ 돼지가 급 땡기네요 ㅋㅋㅋ 베이컨이 먹고 싶어요 ㅋㅋㅋ

 

결론: 청주 SFX시네마 팝콘 맛있어요.

 

글쓴이 기진곰

profile
GitHub 아이디는 @kijin입니다. 사람을 위한 인터넷 생태계의 발전과 웹 보안에 많은 관심을 가지고 있습니다.
오픈소스 도로명주소 검색서버 및 API Postcodify를 개발, 운영하고 있습니다.
우리가 만들어 가는 XE의 새 이름, 라이믹스(Rhymix) 프로젝트에 참여하고 있습니다.
국내외 서버 및 클라우드서버 셋팅, 이전, 튜닝해 드립니다.
  • profile
    오징 2017.07.10 00:58:11
    기진곰님 글 읽다가 '베어'라는 영화봤던 생각이 떠올라서 추억여행하고 왔네요 ㅋㅋ
    휴가(?)때 어릴적 살던 곳 한번 보고올까 하는 생각이...
  • profile
    영흥도우럭 2017.07.10 03:24:28
    우리 아들 이름 끝자가 웅인데, 역시 고기를 좋아합니다 ^_______^
  • profile
    구미호 2017.07.10 08:37:06
    영화도 보시고하시는군요
    저는 하루 종일 일만 하시는줄 알았습니다
    ㅎㅎㅎ 잼나겠어요 저는 하루 종일 컴 앞에 앉아 있어요 ㅠㅠ
  • profile
    카이로스 2017.07.10 10:15:33
    리뷰 잘 봤습니다.
    그러고 보니 전 영화 못 본지도 너무 오래됐네요. ㅎㅎ
  • profile
    xe왕초보 2017.07.10 12:26:03

    옥자 저도 봤습니다.  집에서... ㅎㅎ

    한국에서는 대형 멀티플렉스 3사라면 CGV, 롯데, 메가박스  이정도 인가요?  왜 거부를 했데요?  거참...

    옥자 같은 유전자 변형 돼지.. 실제로 그런 일이 일어나지 말기를....

    저도 돼지고기 잘 먹어요. ㅋㅋ 여긴 삼겹살 1KG $14 정도해요. (12,400원 정도)

    스테이크 소고기랑 가격은 비슷하지만 역시 고기는 삼겹살이 진리라는..ㅎㅎ

  • ?
    숨가빠 2017.07.10 18:02:55
    넷플릭스 & 극장 동시상영은 영화계의 생태계 파괴? 교란? 아무튼 이런 말하면서 거부했던 걸로 알고 있어요 ㅎㅎ;; (한 영화 밀어주기식으로 이미 생태계 망친 것은 어쩌고...ㅋㅋㅋ)
  • ?
    숨가빠 2017.07.10 18:11:41
    저도 최근에 보고 왔습니다^^ 하마처럼 보여서 속으로 하마 영화라 생각하며 ㅋㅋㅋㅋ
    기진곰님께서 언급하신 90년대 영화들.. 오랜만에 들으니 반갑네요 ㅎㅎ 어릴적 생각나면서 보고 싶어졌어요
    신문이나 벽에 붙은 포스터 하단에 있는 극장리스트에서 우리 지방엔 어느 극장에서 상영하는지 체크하고 갔던 기억, 매진되었어도 꼭 봐야겠단 생각이 들 땐 입석으로라도 보고 갔던 기억 등등.. 오랜만에 옛날 생각하고 갑니다~ㅎㅎ

위로
서버에 요청 중입니다. 잠시만 기다려 주십시오...